소식 학당

[2023 상반기 서리풀 학당] 새로운 돌봄 체제 모색 – 정책과 사업을 넘어 (현장 수강신청 마감 / 온라인 수강신청만 가능)

1,592회 조회됨

1. 강좌 개설 배경

최근 “돌봄”을 다루는 텍스트와 논의가 크게 증가했습니다. 돌봄은 인류 역사에 언제나 존재했고, 돌봄의 사회화 혹은 돌봄의 공공화가 사회 의제이자 정책 과제가 된 지도 오래되었습니다. 그러나 그 시간이 무색하게 상황은 더욱 나빠지고 있는 실정입니다. 현실에서 돌봄은 여전히 평등하기 보다는 불평등한 돌봄관계를 상정한 가부장제를 답습하고 있으며, 자본주의 사회는 시장을 돌봄의 대안으로 여기면서 돌봄의 상품화 내지 소비화를 더욱 심화하고 있습니다. 

 

한국사회가 돌봄의 위기를 직면하게 된 데에는 그간 돌봄이 무엇인지 비판적으로 고민하기를 멈추고 오로지 발전과 성장에만 몰두하며 달려왔던 사실과도 분리할 수 없을 것입니다. 돌봄 논의는 확장되는 동시에 파편화된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돌봄은 윤리적 가치와 함께 실천을 특징으로 하는 것이지만, 실천 차원의 논의는 부족합니다. 보건의료 혹은 건강에서 돌봄 논의는 간병 또는 지역사회돌봄의 기술적인 차원에 머무르고 있기도 합니다. 

 

이러한 문제의식에서 시민건강연구소는 2023년 상반기 서리풀 학당에서 ‘돌봄’이란 무엇인지 존재론적인 질문부터 시작해서, 지금과 같이 돌봄을 이해하게 된 역사적 배경을 탐구하고, 평등한 관계에서 서로를 돌보는 새로운 돌봄 체제를 모색하는 것으로 논의의 지평을 확장해보려 합니다. 정책과 사업의 범위를 넘어 돌봄을 다양한 관점에서 비판적으로 검토함으로써 사회 변혁의 토대로 돌봄을 상상하고 그 방향을 모색하는 여정을 시작합니다. 이미 한국 사회의 중요한 과제가 되었고, 갈수록 중요성이 더 커지는 ‘돌봄’에 대해 함께 공부하고 고민할 현장의 활동가, 학생, 실무자, 연구자, 정책관계자 여러분의 많은 참여 바랍니다.

 

2. 강좌 개요

  • 주요 대상: 보건의료 정책관계자, 실무자, 현장 활동가, 학생, 연구자
  • 일시: 매주 화요일 저녁 7시~9시 (4월 4일 ~ 5월 23일)
    * 6강은 5월 10일 수요일 저녁 7시~9시에 진행됩니다.
  • 진행방식: 온/오프라인 강의 및 토론, 질의응답
    * 줌(Zoom) 이용 (접속 링크는 강의 전 학당 신청 이메일로 개별 발송)
    * 오프라인: 시민건강연구소 OR 외부 강의실 (장소는 추후 안내)
  • 교재: 강의 전 배포 

(1) 강사(가나다 순)

    • 김진석(서울여자대학교)
    • 김창엽(시민건강연구소)
    • 석재은(한림대학교)
    • 윤자영(충남대학교)
    • 정백근(시민건강연구소)
    • 조한진희(다른몸들)

(2) 세부 프로그램

날짜 주제 강사
1강(4/4) ‘돌봄’ 논의의 배경과 의미 김창엽
2강(4/11) 한국의 사회적 돌봄 I – 복지 관점에서 본 보건의료와의 접점 석재은
3강(4/18) 한국의 사회적 돌봄 II – 지역보건의료 관점에서 본 복지와의 점점 정백근
4강(4/25) 돌봄의 경제와 노동 윤자영
5강(5/2) 돌봄의 정치경제 김창엽
6강(5/10) 돌봄의 공공성과 공공돌봄의 필요 김진석
7강(5/16) 국가를 넘어 사회로 – 새로운 돌봄 ‘체제’의 방향과 가능성 조한진희
8강(5/23) 새로운 ‘돌봄 레짐’의 가능성과 실천 김창엽

 

3. 신청방법

  • 아래 <학당 수강신청> 양식을 클릭해 수강생 정보를 기입하고 수강료를 입금해주시면 됩니다.
  • 강의시작 전날, 온라인 강의 플랫폼 주소를 개별 전송해드립니다. (신청현황에 따라 현장 강의를 진행할 수도 있습니다)
  • 신청마감 : 2023년 3월 31일(금)
  • 수강료입금 계좌 : 하나은행 199-910004-60804 사)시민건강연구소
  •  수강료
    • 선택1) 수강료를 지원해주는 기관의 신청자 (확인서 발급가능) 20만원
    • 선택2) 수강료 지원기관 신청자 외 15만원
  • 이메일 수강신청은 받지 않습니다. 신청은  ‘학당 수강신청’을 이용해주시길 바랍니다.
  • 회원 할인 안내를 꼭 참고하세요.

 

시민건강연구소 정기 후원을 하기 어려운 분들도 소액 결제로 일시 후원이 가능합니다.

추천 글